‘노동개혁’… 적폐청산

2017-09-26 00:00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 고용노동부는 25일 오전 정부세종청사 대회의실에서 김영주 장관 주재로 47개 산하 기관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첫 전국 기관장 회의를 열고 저성과자 해고를 허용하고 취업규칙 변경 요건을 완화하는 내용을 담고 있는 이른바 박근혜 정부의 '노동개혁' 핵심인 양대 지침을 공식 폐기했다. 김영주 노동부 장관이 회의실에 들어서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