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충남도 전통 고추장·된장 학교급식 올린다

    2017년 06월 20일(화) 제8면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충남도가 도내에서 생산된 콩 등을 이용, 전통 방식으로 만든 장류를 학생 식탁에 올린다.

    도는 올해 2학기부터 고추장과 된장, 국간장 등 전통 장류를 학교급식지원센터나 현물급식지원센터가 설치된 도내 시·군 전 초·중학교에 시범 공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전통장류 공급 시범 사업은 학생 건강 증진과 지역 농산물의 지역 내 소비 유도를 통한 지역 먹거리 선순환 체계 구축을 위해 추진한다.

    사업 대상은 10개 시·군 606개 초·중학교로, 수혜 학생은 17만 5592명이다. 도는 이들 학교에 오는 9월부터 내년 2월까지 학교급식이 이뤄지는 90일 동안 고추장 6만 6106㎏ 된장 3만 4799㎏, 국간장 1만 5371㎏ 등 총 11만 6276㎏을 공급할 계획이다. 이 전통장류는 도내 전통식품 인증 업체 5곳이 도내 생산 재래 콩(대원 등)과 천일염, 고춧가루 등을 이용, 전통 방식으로 만든다.

    이번 사업 추진을 위해 도는 학부모와 민간 전문가, 영양교사 등으로 구성된 학교급식 식재료 품질 기준 정립 및 구매 TF팀을 운영, 공동구매 품목 및 공급 품질 기준을 마련했다. 이인범 도 농산물유통과장은 “전통장류 학교급식 공급은 지역 식품 순환체계 완성의 디딤돌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도교육청과 학교급식지원센터, 학교, 학부모, 농민, 가공업체 등과 함께 힘을 모아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