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서해안 섬 연료운반선 건조

    2018년 01월 12일(금) 제2면
    이선우 기자 swlyk@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충남 서해 섬 주민들이 사용하는 가스와 석유 등을 안전하게 공급할 수 있는 전용 선박이 내년 하반기부터 운항된다. 도는 11일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연료운반선 건조 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 선박 건조 작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정기 화물선이 다니지 않는 외딴 섬에 가스·석유 등 생필품을 안전하고 정기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선박에 대한 건조 지원을 위해 추진됐다.

    건조될 연료운반선은 75t 규모로, 내년 10월까지 국비 10억 원을 포함, 총 2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내년 하반기 닻을 올릴 예정인 연료운반선은 보령·홍성·서천 등 3개 시·군 17개 도서를 매달 1~2차례 운항하며 LP가스와 난방유 등을 공급하게 된다.

    이선우 기자 swlyk@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