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소녀시대 수영, 한일합작영화 '막다른 골목의 추억' 주연

    2018년 03월 22일(목) 제0면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소녀시대 수영, 한일합작영화 '막다른 골목의 추억' 주연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소녀시대 수영(최수영)이 한일 합작영화 '막다른 골목의 추억'에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고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이 22일 전했다.

    '막다른 골목의 추억'은 사랑을 잃고 막다른 골목에 내몰린 주인공이 낯선 도시에서 상처를 치유하는 이야기다. 일본 작가 요시모토 바나나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수영은 낯선 일본에서 사랑을 떠나보낸 뒤 인생을 돌아보는 주인공 유미 역을 맡았다.

    단편영화 '그 후…'로 국제무대에서 주목받은 최현영 감독이 메가폰을 든다.

    최현영 감독은 "그간 연기에 대해 진지한 모습을 보여줬고 일본어 실력 또한 탁월해 다른 배우는 떠오르지 않았다"고 캐스팅 이유를 설명했다.

    촬영은 모두 일본에서 진행된다.

    dad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