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천안시 공영주차장 활성화…“최초 30분 무료”

    2018년 05월 17일(목) 제14면
    이재범 기자 news7804@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주차장 조례 개정…23일부터 유료 공영주차장 15곳서 시행
    불법 주·정차 방지·교통흐름 개선…월 정기권 주·야간 통합

    천안시는 오는 23일부터 지역의 공영주차장에 최초 30분 무료주차가 포함된 맞춤형 요금체계를 도입한다.

    공영주차장 주변의 불법 주·정차를 방지하고 도로의 교통흐름을 개선하기 위한 조치다. 이를 위해 시는 최근 ‘천안시 주차장 조례’를 개정·공포하고 23일부터 전면 시행키로 했다.

    주요 개정사항은 △공영주차장 최초 30분 무료주차 △월정기주차요금 주·야간권 폐지 및 통합운영 △주거지역 주차장 야간시간 무료주차 등이다.

    조례 개정으로 시설관리공단과 상인회에서 위탁·운영하는 유료공영주차장 15곳에서 기존 30분 입차 시 500원 부과되던 주차요금이 없어지고, 최초 30분 동안은 무료로 주차할 수 있게 됐다. 월정기 주차요금은 월정기권 하나로 24시간동안 이용할 수 있도록 통합·운영된다.

    이에 따라 주간권(4~8만 원), 야간권(3~6만 원)을 구분하지 않고 월정기권(4~8만 원)만 운영할 방침이다. 상업·환승지역을 제외한 주거지역의 공영주차장은 오전 9시~밤 9시까지만 유로로 운영하고 밤 9시~익일 오전 9시까지는 무료 주차가 가능해진다.

    또 △남산중앙시장 제1·2주차장(2곳) △공설시장 주차장 △문성동 공영주차장 △성정5단지 시장주차장 △영성동(중앙시장) 주차장 등 6곳에서는 상인과 고객이 주차권을 이용할 경우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적으로 주차요금의 50%를 할인 적용한다.

    시 관계자는 “올해 2월부터 공영주차장의 24시간 유료화를 확대해 운영했으나 주차장 주변 도로 기능이 마비되고 주차장 이용률이 저하됨에 따라 공영주차장 이용 활성화를 위해 관련 조례를 개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천안에는 현재 공영주차장 59곳, 4892대의 주차면수를 보유하고 있다. 이중 유료로 운영되는 공영주차장은 15곳으로 1074대의 주차면수를 확보하고 있다. 천안=이재범 기자 news7804@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