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넥센 박동원·조상우 경찰 출석…성폭행 피의자 신분(종합)

    두 선수 혐의 적극 부인…경찰 "오늘 사실관계 확인"

    2018년 05월 28일(월) 제0면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넥센 박동원·조상우 경찰 출석…성폭행 피의자 신분(종합)

    두 선수 혐의 적극 부인…경찰 "오늘 사실관계 확인"







    (인천=연합뉴스) 손현규 최은지 기자 = 성폭행 의혹을 받는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 소속 박동원(28)과 조상우(24)가 28일 경찰에 출석했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이날 오전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를 받는 프로야구 선수 박동원과 조상우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했다.

    박동원은 이날 오전 9시 50분께 인천 남동경찰서 청사 앞에서 사건 발생 이후 처음으로 언론에 모습을 드러냈다.

    그는 "혐의를 인정하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답했다.

    이어 5분 뒤 경찰에 따로 출석한 조상우는 "성폭행은 없었다고 생각한다"며 "조사에 성실하고 정직하게 임하겠다"고 말했다.

    이들은 지난 주말 변호인을 선임하고 경찰 측과 일정을 조율한 뒤 이날 출석했다.

    박동원과 조상우는 이달 23일 새벽 시간대 인천 시내 모 호텔에서 술에 취한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같은 날 오전 5시 21분께 피해 여성의 친구로부터 112 신고를 접수하고 수사에 착수했다.

    두 선수는 피해자를 호텔 방에 데려와 술을 마신 건 인정하면서도 한 선수는 먼저 자리를 떴고, 또 다른 선수는 합의하고 성관계를 했다며 성폭력 혐의를 강하게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날 박동원과 조상우를 상대로 피해자 측이 주장한 내용의 사실관계를 확인할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주말에 두 선수에게 직접 출석 요구를 했고 어제 변호인이 선임되고서 최종 출석 날짜를 확정했다"며 "구체적인 혐의나 사실관계는 오늘 조사를 진행해 봐야 판단할 수 있다"고 말했다.

    so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