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박스오피스] '탐정'·'쥬라기 월드' 치열한 선두다툼

    2018년 06월 18일(월) 제0면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 UPI코리아 제공
    ▲ UPI코리아 제공
    ▲ 워너브라더스코리아 제공
    ▲ 워너브라더스코리아 제공
    ▲ 뉴 제공
    ▲ 뉴 제공
    [박스오피스] '탐정'·'쥬라기 월드' 치열한 선두다툼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영화 '탐정: 리턴즈'(이하 탐정)와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이하 쥬라기 월드2)이 주말 동안 선두 자리를 놓고 각축전을 벌였다.

    1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권상우·성동일 주연의 '탐정'은 이틀간(16∼17일) 55만9천798명을 불러들이며 1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 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2015년 개봉한 '탐정: 더 비기닝'의 속편으로 미제살인사건 카페 운영자 겸 만화방 주인 강대만(권상우 분)과 광역수사대의 전설적인 형사 노태수(성동일 분)가 아예 탐정사무소를 차린 뒤 의뢰 사건을 해결하는 과정을 코믹하게 그렸다.







    '쥬라기 월드2'는 간발의 차이로 2위에 그쳤다. '탐정'보다 4천757명 적은 55만5천41명을 동원했다. 누적 관객 수는 475만2천578명.

    이 영화는 2015년 개봉해 554만6천792명을 불러들인 '쥬라기 월드'의 속편으로, 전편 주인공 오웬과 클레어가 화산 폭발로 멸종 위기에 처한 공룡을 구하기 위해 다시 한 번 '쥬라기 월드'로 향하면서 이야기가 시작한다.

    샌드라 불럭, 케이트 블란쳇, 앤 해서웨이만 등 할리우드 올스타급 여배우들이 출연해 화제가 된 '오션스8'은 27만745명을 동원하며 3위에 올랐다.

    조지 클루니가 주연한 '오션스' 시리즈의 후속편으로 전 남자친구의 배신으로 교도소에서 5년간 복역하다 출소한 데비(샌드라 불럭 분)가 '오션스' 팀을 구성해 1억5천만 달러 상당의 다이아몬드 목걸이를 훔친다는 내용이다.







    4위는 조진웅·류준열 주연의 범죄 액션극 '독전'이 차지했다. 누적 관객 수는 482만6천917명으로 500만 명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어느 날 갑자기 자신이 예뻐졌다고 착각한 여성이 외모에 대한 자신감을 바탕으로 일과 사랑을 모두 쟁취하는 내용의 로맨틱 코미디 '아이 필 프리티'는 5위에 랭크됐다.







    6위는 스테디셀러 애니메이션 '극장판 포켓몬스터DP-디아루가 VS 펄기아 VS 다크라이'가, 7위는 공포영화 '유전'이 차지했다.

    이밖에 '토니스토리2: 고철왕국의 친구들', '데드풀2', '바르다가 사랑한 얼굴들' 등이 10위권에 들었다.

    kind3@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