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샌즈 투런포+임병욱 쐐기 3루타…'넥센, 대전으로 간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서 '디펜딩 챔피언' KIA 9-5 제압

    2018년 10월 16일(화) 제0면
    연합뉴스 cctoday@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넥센 샌즈(가운데)가 1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프로야구 와일드카드 결정전 1차전 KIA와 경기 7회말 무사 2루에서 2점 홈런을 때린 뒤 홈에서 동료들과 환호하고 있다.  2018.10.16
    zjin@yna.co.kr
(끝)
    ▲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넥센 샌즈(가운데)가 1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프로야구 와일드카드 결정전 1차전 KIA와 경기 7회말 무사 2루에서 2점 홈런을 때린 뒤 홈에서 동료들과 환호하고 있다. 2018.10.16 zjin@yna.co.kr (끝)
    샌즈 투런포+임병욱 쐐기 3루타…'넥센, 대전으로 간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서 '디펜딩 챔피언' KIA 9-5 제압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하남직 이대호 기자 = 넥센 히어로즈가 대전으로 가는 티켓을 잡았다.

    넥센은 16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포스트시즌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5-5로 맞선 7회말 장타 4방으로 4점을 뽑아 '디펜딩 챔피언' KIA 타이거즈를 10-6으로 물리쳤다.

    정규리그 4위 넥센은 와일드카드 2차전을 치를 필요 없이 준플레이오프(5전 3승제) 진출권을 획득했다.

    정규리그 3위 한화 이글스와 넥센의 준플레이오프 1차전은 19일 오후 6시 30분 한화의 홈인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에서 열린다.

    롯데 자이언츠와 시즌 막판까지 치열한 싸움 끝에 포스트시즌 막차인 5위를 차지한 KIA 타이거즈는 초반 기선제압에 성공했으나 실책 퍼레이드로 주도권을 넥센에 내준 뒤 넥센 중심 타선의 파워를 이겨내지 못하고 시즌을 마감했다.

    cany9900@yna.co.kr, jiks79@yna.co.kr, 4bun@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