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전시 자전거사고위험도로 정비 공모사업 선정

    2017년 06월 20일(화) 제2면
    양승민 기자 sm1004y@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현도교~신탄진과선교 구간

    대전시는 대덕구 신탄진로(현도교~신탄진과선교) 구간이 ‘2017년 자전거도로 사고위험지역 정비 공모사업’에 선정돼 특별교부세 2억원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해당 구간은 상가, 주택, 철도역, 재래시장 등이 밀집된 곳으로 시설노후 등으로 인해 자전거 이용자는 물론 보행자들의 통행환경 개선이 요구돼 왔다.

    시는 모두 4억원(특별교부세 2억원, 지방비 2억원)을 투입해 자전거·보행자 분리, 단절구간 연결, 보도턱 낮춤, 자전거횡단로 설치, 안전표지판 등 정비 사업을 추진해 내년 상반기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보행자들의 안전 확보와 함께 대청댐~금강하구둑의 국토종주자전거길(금강구간) 및 대청로 구간과 연결돼 시민·관광객의 자전거 이용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종범 시 건설도로과장은 “올해 시정운영 방향인 안전한 생활안전망 구축을 위해 중구 산서로 자전거이용 위험도로 개선 등 자전거 사고위험 지역을 꾸준히 발굴해 정비하겠다”며 “시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민 기자 sm1004y@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