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한국당 충북도당 신년인사회… 변화·쇄신 강조

    2018년 01월 12일(금) 제5면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자유한국당 충북도당은 11일 신년인사회를 갖고 다가오는 지방선거의 필승을 다짐했다.

    이날 신년인사회는 2018년 무술년 황금개띠해를 맞아 '중산층과 서민을 위한 새로운 시작'이라는 모토로의 변화와 쇄신을 강조했다.

    홍준표 당대표, 박덕흠 충북도당위원장, 정우택·경대수·이종배·권석창 국회의원과 도내 기초단체장, 지방의원 등이 참석해 화합 도모와 지방선거 필승을 결의했다.

    특히 충북지사 후보군인 박경국 전 사행산업통합감독위원장, 신용한 전 대통령직속 청년위원장과 청주시장 후보군인 김양희 충북도의회 의장, 황영호 청주시의회 의장 등이 대거 참석해 지방 선거의 의욕을 보였다.

    홍 대표는 신년사를 통해 "오는 6·13지방선거에서 우리 당이 충북을 석권할 수 있다"며 "이제 새롭게 달라지는 한국당의 기치 아래 이 정부와 1대 1 승부를 6월에 펼치게 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앞으로 한국당은 바닥까지 내려갔다가 올라갈 일만 남았다"며 "반면 민주당은 올해부터 내려올 일만 남았다"고 강조했다.

    또 "이번 지방선거는 단순히 도지사, 시·도의원, 기초단체장을 뽑는 선거가 아니라 자유대한민국·자유민주주의 체제를 지키는 선거"라며 “대한민국 민심의 가늠자인 충청북도를 출발점으로 해서 전국적으로 다시 한 번 자유한국당의 물결이 일어날 수 있도록 당원 동지 여려분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