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종시교육청 대입제도 개선방안 머리 맞댄다

    2018년 01월 15일(월) 제12면
    강대묵 기자 mugi1000@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25일 고교-대학 연계 포럼 개최

    세종시교육청은 오는 25일 오후 4시에 세종시교육청 2층 대강당에서 ‘고교-대학 연계 대입제도 개선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고등학교와 대학이 연계해 함께 만들어 가는 대입제도 개선에 대한 논의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교육부에 바란다. 고교교육에 기여하는 학생부 종합전형의 바람직한 개선 방향’을 주제로 서울대학교 권오현 전 입학본부장, 두루고 백정인 학부모, 한솔고등학교 문민식 교사가 발제자와 토론자로 나선다. 청중으로는 관내 고등학교 학부모, 교원 등 200여 명이 참석해 학생부 종합전형의 문제점과 개선방안에 대해 서로 논의할 예정이다.

    포럼은 발제와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되고, 권오현 전 입학본부장이 ‘학생부 종합전형 관점에서 대학은 고교교육이 어떻게 변화되기를 바라는가?’, 두루고 백정인 학부모가 ‘학부모들은 학생부 종합전형에 대해 어떤 문제점이 있다고 생각하는가?’, 한솔고 문민식 교사는 ‘고교는 대학이 학생부 종합전형을 어떻게 운영하기를 바라는가?’를 발제하며 청중들도 질의에 참여할 수 있다. 세종시교육청은 이번 포럼에서 나온 논의 내용과 결과를 교육부 정책자문위윈회 입시제도혁신분과에 제출해 입시제도 개선의 참고자료로 활용토록 할 예정이다.

    최교진 교육감은 “이번 포럼은 교원, 학부모, 대학이 그 동안 논란이 많았던 학생부 종합전형에 대해 한자리에서 논의하는 것 자체로도 의미가 있다”며 “아래로부터 논의의 장을 통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제도개선에 나선다는 점에서 정부는 추진동력을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세종=강대묵 기자 mugi10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