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전시, 지방교부세 제도혁신 위한 '충청권 토론회' 개최

    2018년 03월 14일(수) 제0면
    홍서윤 기자 classic@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지방교부세 제도 혁신을 위한 강원·충청권 토론회가 13일 오후 1시30분 대전인재개발원 대강당에서 열렸다.

    권역별 지자체 주관으로 열린 이번 토론회는 정부가 자치분권 전략과제로 지방재정 자립을 위한 강력한 재정분권 실현을 국정과제로 제시한 것과 관련, 지방분권 주체인 지방자치단체가 실효성 있는 지방교부세 혁신안을 도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토론회에는 대전, 강원, 세종, 충북, 충남지역 54개 지자체 소속 예산부서장과 자치분권 관련 전문가, 행정안전부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해 핵심 쟁점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특히 이 자리에서는 지방참여 강화와 교부세 역할 재정립, 재정조정 체계 개편, 교부세 산정방식 개선, 책임성 확보 등이 쟁점과제로 논의됐다.

    대전시는 토론회에서 조세구조 개편을 통해 지방정부의 자주재원을 확대하는 실질적 지방재정 확충과 국고보조사업 구조조정을 통한 포괄보조 확대 등을 개선 방안을 건의했다.

    전국 자치단체와 행정안전부는 토론회에서 도출된 제도 개선안을 모아 대토론회 및 공동연구용역 등을 추진하고, 지역 간 재정격차 완화와 균형발전에 큰 역할을 하고 있는 지방교부세 제도를 국가 정책목표에 맞춰 혁신할 계획이다.

    대전시 김광수 예산담당관은 " 지방정부의 사회복지?지역개발 등 기능 확대에 따른 재원보전기능 강화와 지역 간 재정격차 완화를 위해 지방교부세 제도 개선과 함께 지방재정 확충이 필요하다"며 "이번 토론회에서 도출된 제도개선 건의내용이 충실히 반영돼 지방재정 발전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홍서윤 기자 classic@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