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시종 지사 “영동~단양 잇는 동부축 집중 개발”

    2019년 03월 15일(금) 제1면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간선 도로망부터 갖추겠다”

    이시종.jpg
    ▲ ⓒ연합뉴스
    [충청투데이 임용우 기자] 이시종 지사는 14일 보은군청을 찾아 “영동~단양을 잇는 동부축을 집중적으로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이 지사는 "중부권 균형개발 차원에서 영동∼옥천∼보은∼괴산∼수안보∼단양을 잇는 동부축을 발전시키겠다”며 “청주∼증평∼진천∼음성∼충주∼제천의 서부 축이 어느 정도 산업 인프라를 갖췄으니, 새로운 성장축을 설정할 때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제4차 국가균형발전 5개년 계획에 이 개념을 처음 반영했고, 백두대간 국가 순환도로망 구축사업으로 도내 동부권을 연결하는 간선 도로망부터 갖추겠다"고 강조했다.

    남부권 낙후에 대해서는 "보은 2곳 등 남부지역에만 6곳의 산업단지가 개발됐다"며 "충청내륙고속화도로 연결 등을 통해 남부권이 새로운 성장동력을 마련하게 될 것"이라고 답변했다. 이어진 도민과의 대화에서는 “강호축 개발이 시동을 건 데 이어 충북선철도 고속화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 에어로케이 항공운수사업 면허발급 등으로 새로운 기회를 맞고 있으니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이 지사는 이달 22일 증평군, 27일 진천군을 방문하는 등 다음달 29일까지 시·군 방문을 이어갈 예정이다.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